> 몽골이야기 >자료실
    제목 : 생활 양식
 작성자 : 관리자 2011.01.31 09:51:44, 조회 1,121 

○생활 양식

 
몽골인들은 본래 수줍음이 많은 편이다. 대부분의 몽골 사람들은 말이 적고, 과 묵하고, 관대하다. 그리고 어떤 사람들은 미신적이기도 하다. 떠들썩하고 이중적인 것은 품위 없다고 여긴다. 그러나 몽골인들은 놀이를 할 때 흥분하거나 , 화를 잔뜩 낼 수도 있다. 몽골인 들은 불쾌한 일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것을 싫어한다. 그런 얘 기가 불행을 가져올 수 있다고 믿는다.

친구나 아는 사람에 대해서 나쁘 게 말하는 것도 허용하지 않는다. 만약에 불쾌한 말을 하게 되 면 사람들은 이것을 될 수 있는 대로 재치 있게 그리고 악의 없게 한다. 반면에 좋은 의지의 표현이나 칭찬은 넓게 사용된다. 모국, 아름다운 자연의 풍경, 집 주인 환대 등등에 대한 칭찬이 특히 많다. 외국 손님들은 몽골 인들이 친절하다고 얘기한다. 몽골인들의 유목 전통은 친절과 환대를 향상시켰다. 반경 50킬로 에 한 가구 정도가 유목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, 그들에게는 지 나가는 사람도 반가운 손님이 된다. 드문드문 거주하는 지역 , 호된 기후와 유목생활이 사람들의 행동과 생각과 감정을 표 현하는 방법 등에 영향을 주었다고 할 수 있다.

몽골에서 상황 및 시간에 따라 다양한 이사 종류가 잇다. 도시인 들은 주로 “사인 바인 오?”(Sain baina uu, 잘 있어요?)라고 할 때, “사인”(Sain, 잘 있어요) 라고 대답한다. 전통적으로 부정적인 대답은 용납되지 않는다 . 인사하고 나서 얘기하는 중에만 무슨 걱정거리가 있으면 언 급할 수 있다. 시골 사람들은 “겨 울을 잘 보내고 있습니까?”, “평화롭게 이번 봄을 지내고 있습 니까?”라고 계절에 맞게 인사한다. 양을 키우는 사람들은 “평화롭게 방목합니까?”나 “양은 잘 살 찌우고 있습니까 ?”라고 한다. “평화”라는 단어가 인사에서 자주 사용된다. 몽골어의 의미로는 그것이 행복과 유사하다는 것이다. 사람들 은 걱정이 없으면 평화로운 것이고, 그것이 곧 행복이라고 믿는다.

몽골에서 여행자나 손님이 집주인이나 안주인 이 일하고 있을 때 만나면 또 독특한 인사말을 한다. 예를 들면 , 안주인이 소젖을 짜고 있을 때 만나면, “당신의 우유자루에 우유가 가득 차기를 바란다” 라 고 하며 만약에 양모를 때리고 있으면 “양모가 비단처럼 부드 러워지길 바란다” 라고 한다. 가 족이 어떤 놀이를 하고 있으면 모두 한번씩 이기기를 바란다. 그리고 대답은 “당신 말 대로 되기를 “이라고 한다.

나이가 많은 사람이나 존 경하는 사람과 얘기할 때 상대방 이름 뒤에 “구아”라고 붙인다. 나이 많은 낯선 남자한테 는 “아흐”(Ah, ‘오빠’, ‘형’이라는 뜻), 여자의 경우 “에끄츠”(Egch, ‘언니’, ‘누나’라는 뜻 )라고 말한다.
게르 문을 두드릴 때도 “들어가도 되느냐”고 일반적으로 묻지 않는다. 손님이 게르에 다가올 때 큰 소리로 “ 개를 묶어주세요”(몽골말로 “Nohoi hori!”) 라고 한다. 개가 없어도 손님이 온다는 것을 집주인에 게 알려주기 위한 것이다.

집주인과 안주인이 모자 를 쓰고 델의 단추를 채우고 손님을 마중 나온다. 유럽에서 남 자들이 만날 때 모자를 벗지만 몽골에서는 이런 경우 모자를 쓰는 것이 예의이다. 집주인이 말에서 내리는 것을 도와주고 게르 안으로 모신다. 맨 먼저 남자들은 코담배 통을 교환한다. 손님은 집주인이 접대한 코담배 통을 받아서 코담배를 조금 맡고 돌려준다. 통 뚜껑을 꽉 닫아서 돌려주면 안된다. 그 다음에 안주인이 손님을 새 차를 끓여 접대한다. 손님한테 어디서 어떤 목적으로 왔는지를 묻는 것을 용인하지 않는다. 손님이 스스로 날씨, 가축 등에 대한 일반적인 회화가 끝난 후 에 얘기해야 한다.

몽골 사람들은 게르 안 에 있을 때도 고유 풍습을 가지고 있으며 손님은 옛날 금기를 존중해야 한다. 예를 들면, 난로에 물을 쏟거나 쓰레기를 버리 는 것, 난로에 있는 불을 칼로 대는 것, 우유를 엎지르는 것 등이 금지돼 있다. 게르 안에서 휘파람을 불거나 게르 받침에 기대면 흉조를 일으킨다고 생각된다. 여름에는 집주인이 차 대신 마유주(아이락, 발효시킨 말젖)을 접대한다. 우호적인 관계를 성립하려면 마유주를 한 컵으로 마신다.

출처 : EXEFEEL


         -->  
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 자료실 이용시 주의사항 (Анхаарах зүйл)  관리자 2010.02.02 6,646
51  징기즈칸(Genghis Khan, 成吉思汗)과 몽골제국(蒙古帝國) - 2  관리자 2011.02.14 1,420
50  몽골 초원의 인생회화  관리자 2011.02.11 950
49  징기즈칸(Genghis Khan, 成吉思汗)과 몽골제국(蒙古帝國) - 1  관리자 2011.02.11 1,536
48  몽골 씨름 - 버흐  관리자 2011.02.11 1,476
47  고비사막  관리자 2011.02.10 995
46  몽골여행시 흔히볼 수 있는 오보의 기원  관리자 2011.02.08 1,086
>>  생활 양식  관리자 2011.01.31 1,120
44  4한국  관리자 2011.01.28 1,107
43  몽골 역사  관리자 2011.01.25 1,243
42  몽골어 어원  관리자 2011.01.24 1,258
41  [소설가 배수아의 몽골 에세이] <9> 알타이 병에 걸리다  관리자 2011.01.21 1,130
40  몽골 술  관리자 2011.01.21 1,624
39  몽골 음식  관리자 2011.01.20 1,284
38  몽골 의복문화  관리자 2011.01.17 1,887
37  몽골 민족의식 3  관리자 2011.01.14 1,000
36  몽골 민족의식 2  관리자 2011.01.13 1,070
35  몽골 민족의식 1  관리자 2011.01.12 1,106
34  몽골 시 - 너에게  관리자 2011.01.10 1,223
33  [소설가 배수아의 몽골 에세이] <8> 카자흐 가족의 초대  관리자 2011.01.07 1,241
32  韓.蒙 민속문화의 비교 관점 3  관리자 2011.01.07 1,316
  [1] · [2] · [3] · [4] · [5] · [6] · [7] · [8] · [9]
    검색 취소